음성인식연구실
Speech Recognition Lab

뉴스(News)

  멤버   강의   연구   과제   논문   세미나   갤러리   뉴스  

작성자 권오욱
작성일 2018-11-02 (금) 13:51
첨부#1 20181102001495_0_20181102131936432.jpg (102KB) (Down:15)
첨부#2 20181102001496_0_20181102131936439.jpg (220KB) (Down:16)
ㆍ조회: 246      
자율주행차가 말을 걸고 차유리가 게임 스크린이 된다면


운전대를 잡지 않아도 알아서 씽씽 달리는 차 안. 잔뜩 구겨진 내 표정을 차가 눈치챘나보다. 말을 걸어온다. “힘내. 무슨 일 있어?” 차와 몇마디 나누니 기분이 누그러진다. 신작 게임을 앞유리에 띄워본다. 스쳐가는 가로수마다 열대과일이 주렁주렁 달려 있다. 물론 가상 과일이다. 손가락을 공중에서 휙휙 움직이자 과일들이 팡팡 터진다. 게임에 열중하는데 갑자기 들리는 빗소리. 신경 쓸 필요 없다. 열려진 창은 알아서 닫히고, 서늘해진 공기를 데울 히터도 곧 작동할 터다.


자율주행차와 신기술이 만났을 때 가능한 미래다. 다소 못미덥지만, 마냥 뜬구름 잡는 얘기도 아니다. 지난 1일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한국콘텐츠진흥원 주관으로 서울 홍릉 콘텐츠문화광장에서 열린 ‘11011101 콘텐츠임팩트2018’ 행사에서는 현재 나온 기술들과 문화적 상상력을 결합해 자율주행차에서 보낼 시간을 그려보는 자리가 마련됐다.


‘차 안에서 운전할 필요가 없어질 때 남는 시간에 무엇을 할까’는 현재 산업·문화계가 공통으로 가진 화두다. 전문가들은 자율주행 기술이 완성될 경우 미래 차량은 문화콘텐츠를 즐기는 공간이 될 것이라 예상한다. 이날 시연에서 스타트업 브이터치는 가상터치 기술을 차량에 적용해 ‘움직이는 놀이 공간’을 선보였다. 가상터치는 스크린을 향해 공기 중에 손을 움직이는 것만으로 마우스 조작과 같은 효과가 나는 기술이다. 시연회에서 의자에 앉은 브이터치 김석중 대표가 무대 뒤 스크린 쪽으로 손가락을 움직이자 영화와 음악이 재생됐다. 빨리 감기·되감기도 됐다. 김 대표는 이 기술을 활용해 움직이는 차 앞 유리에 주변 풍경과 결합한 증강현실 게임을 즐기는 방안을 제시했다. 주변 나무에 나타나는 동물을 잡거나, 건물을 격파하는 식이다.

자동차가 소리를 듣는다면 어떤 일이 가능해질지 가늠하는 시연도 열렸다. 코클리어닷에이아이 한윤창 대표는 “자율주행차가 앰뷸런스 소리를 들은 뒤 주변 환경을 분석하고, 현재 지나가는 길에 어울리는 음악을 추천해주는 것도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시연 영상에서는 새들이 지저귀는 숲길을 달리자 자율주행차에서 평화로운 피아노 음악이 나오고, 빗방울이 부딪치자 쇼팽의 ‘빗방울 전주곡’이 흘렀다.


제네시스랩은 인공지능이 차량 탑승자의 표정을 분석해 말을 건네는 서비스를 제안했다. 이 회사는 얼굴 표정에서 7가지 감정, 음성에서 4가지 감정을 추출해 구직자 행동을 분석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를 인공지능의 대화 기술과 결합할 경우 탑승자가 “이번 시험 망했어”라며 찡그리면 인공지능이 “괜찮아, 못 볼 수도 있지”하고 위로하는 일상이 가능해진다. 다만 논리와 규칙이 명확하지 않은 일상 대화는 아직 머신 러닝으로 완벽하게 구현하기 어려운 분야다. 제네시스랩 이영복 대표는 이미지 분석 기술로 시도해볼 수 있는 서비스에 대해 “나만 좋아하는 콘텐츠를 자동 실행하거나 개개인을 식별할 수 있는 고유 웃음으로 카쇼핑 결제를 진행할 수 있고 원격 진료도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다.

폴라리언트는 GPS가 작동하지 않는 실내나 터널에서도 센서를 활용해 자율주행이 가능한 기술을 선보였다. 이 기술이 완성되면 자율주행차가 능숙하게 지하 주차를 할 수 있게 된다.

송은아 기자 sea@segye.com, 사진=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셰계일보 2018-11-02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81 [CES 2019]미디어젠, 다국어 음성인식 시스템으로 'Top5 Korean .. 권오욱 2019-01-30 213
80 [정구민의 톺아보기] 다양하게 진화하는 AI 음성인식 기술 권오욱 2019-01-30 148
79 자율주행차가 말을 걸고 차유리가 게임 스크린이 된다면 권오욱 2018-11-02 246
78 “누구 플레이 만들자” 200여 협력사·개발자 성황 권오욱 2018-10-24 238
77 ‘센 놈’ 구글홈 가세 … AI스피커 시장 달아올랐다 권오욱 2018-09-12 319
76 [구글 I/O 2018] ① 이제 진짜 말귀를 알아듣는 구글 인공지능 권오욱 2018-05-09 375
75 "주인 말만 듣는다" 더 똑똑해진 AI스피커 권오욱 2018-05-04 371
74 말로 조절하는 국산車 AI 음성인식 확대 권오욱 2018-03-14 444
73 아마존·구글·애플 이어 페이스북도 AI스피커戰 가세 권오욱 2018-02-19 462
72 애플의 '노래찾기' 불발되나…'샤잠 인수' EU반독점조사 직면 권오욱 2018-02-08 425
71 "음성인식 기반 AI스피커 시장…2021년 4조원"-가트너 권오욱 2018-01-31 488
70 음성인식 AI스피커 국내외 동향 [출처] 음성인식 AI스피커 국내외.. 권오욱 2018-01-31 590
69 국산 AI 스피커를 한 자리에 놓고 써 보니 권오욱 2018-01-29 445
68 애플 인공지능 스피커 '홈팟', 2월9일 출시 권오욱 2018-01-24 439
67 AI 스피커 시장에 애플 가세…누가 거실 주인될까 권오욱 2017-06-10 913
66 애플 홈팟 "멀리 있어도 주인님 목소리는 알아듣죠" 권오욱 2017-06-07 754
65 토종 AI 비서 서비스, 자동차 올라탄다 권오욱 2017-03-16 947
64 "한국말 못해요"…'신상' 스마트폰 음성비서가 무용지물이라면? 권오욱 2017-02-23 1171
63 스마트폰 터치도 귀찮아, 말로 하면 되지 권오욱 2017-02-05 870
62 [CES2017]치열한 '가전·자율주행' 경쟁..한·중·일 승자는? 권오욱 2017-01-31 800
12345